김효성 (@gytjd)

뛰다 찍힌 행복이 ㅎㅎ
#견스타그램

강라라 (@o._.ravely)

우리집 신생아🍼

담요를 덮어줬더니 애벌레처럼 말고 자리잡네요.

#마지막사진 #띠껍

바라온니 : 사지마세요입양하세요 (@baraonni)

#Repost @jejusoony with @instatoolsapp ・・・
너무 마음이 아파 공유합니다...ㅠㅠ 돌보지도 않을거 왜 키우는지... 그리고 꼭 그래야하는지... 옹진군청에 민원을 넣고들계시나보네요... 잠시 짬내서 민원부탁드립니다... #장필순 #동물학대 #십오년정은어디로 #너무한다 #사람다운세상보고싶다#Repost @beronica00361 with @get_repost
・・・
#Repost @gy.yyy (@get_repost)
이게 말이됩니까 도와주세요
・・・
🔺️네이트판에 올라온 글입니다 @gy.yyy 프로필 링크에 원글 바로가기 링크 해놨어요 어휴진짜 어째요ㅠㅜㅠㅜㅠ
이미친 나라 치떨리고 지긋지긋하다
.
.
.
안녕하세요. 저는 영흥도에서 살고있는 여학생입니다. 이 글을 처음써보고 핸드폰으로 쓰는것이기에 오타는 이해부탁드려요
제가 진짜 TV동물농장, 동물보호단체에도 연락드려서 말씀해드렸었는데 아무것도 못하신다고 하셔서 이렇게 네이트판에 찾아왔습니다
.
저희 영흥도는 여름이나 겨울이나 여행지로 많은분이 찾으시는 곳인데, 이 영흥대교를 넘으면 차량으로 직진해서 바로오시면 CU편의점이있습니다. 그 편의점 바로 앞에보시면 바다입디다. 그리고 노란색 돌담이 세워져 있고요

그 노란색 돌담바로 앞에 골드리트리버 강아지가 있습니다.
🔺️그 강아지는 주인이있는데 한달동안 밥도안주고 물도안줬다는 얘기를 편의점 이모에게 들어서 바로가서 봤더니 밥그릇에는 먼지가쌓여있었고 물은 얼고 썩어있었습니다.
아주 처참한 모습이였습니다. 저도 강아지를 키우고 있는 입장이여서 이 모습을 보고 엄청 놀랐습니다
저희집 강아지는 너무 많이 먹여서 통통한데...
.
🔺️이 강아지는 배가 쏙들어가서 등짝에는 뼈가 보일락말락 했습니다. 저는 바로 그 썩은 물을 버리고 밥그릇은 털고 닦아서 편의점에서 강아지밥을 사서 시져에 비벼서 줬더니 허겁지겁 먹어서 놀랬습니다. 사람은 하루 한끼안먹어도 배에서 꼬르륵거리면서 배꼽시계가 발동하고
물도 안먹으면 목에서 가뭄이 일어난듯한 느낌인데
이 강아지는 한달동안 주인이 밥도 물도 안주고 추운 11월달에 바닷바람을 쌩쌩 맞고있었습니다.

영흥도를 겨울에 와보신분은 아실것입니다. 서울이나 인천보다 눈은 더오고요 비도 더 쏟아지며 바람은 2배로 칼바람이고 아무리 옷을 껴입었다해도 영흥도는 미친듯이 춥습니다.
여름에는 비가 오기 전에는 습기가 미친듯이 올라오고요 더운것도 미친듯이 덥습니다.
이 영흥도에서 특히 겨울에는 패딩이 안통합니다.
그런데 사람도 그렇게 추운데 그 강아지는 아무것도 안입고 바닷바람을 정면으로 맞으면서 살아가고있습니다.
.
Cu편의점 바로옆에 영흥랜드라는 빌라가 있는데 그 빌라 2층에 주인이 살고있습니다. 가서 주인에게 말을했더니 그 주인말로는 🔺🔺️그 강아지가 15년을 살았고 곧있으면 생리를해서 교배하고 새끼를 뺄것이라하며 또 힐링을 하는것이라고 저에게 그렇게 말을했습니다.
.
🔺🔺️ 미친거 아닌가요 강아지가 15년을 살았으면 노인견입니다. 사람나이로는 70살 80살이 넘은거랍니다. 할머님들이 나이 70살 80살 되셔서 임신하신것은 본적이 없습니다. 그리고 그 주인은 개들에게 왜 옷을입혀주고 먹을것을 주는지 모르겠다고 했습니다.
.
🔺🔺🔺️나는 개를 식인용으로 먹고 투견으로밖에 생각을 안한다고. 저희 영흥도 주민분들이 면사무소, 옹진군청에다가 민원을 넣어도 주인있다면서 주인의 소유물이라며 면사무소는 옹진군청에 밀고 옹진군청은 면사무소에 밀고 그럽니다. 정말 이 강아지를 본지 2개월이 지났는데 제가 할수있는게 이것밖에 없다는 것이 너무나도 화가납니다. 제발 봐주세요 이 강아지 너무 불쌍합니다. 주인이라는 인간은 이 강아지를 잡아먹으려고 합니다. 이 강아지와 같이 있던 블랙리트리버는 말라죽어서 주인에게 잡아먹혔다고 합니다.

이 리트리버는 제가 키우겠다고 돈이 필요하면 몇백만원이라도 드리겠다고 저희엄마와 함께 가서 얘기를 했더니 몇억을줘도 팔지않을것이라며 잡아먹을것이라며 만남을 거부했습니다.

제발 이 리트리버가 살수있도록 도와주세요. 
부탁드립니다.
#animalrescue #유기견구조 #동물구조 #동물학대 #동물방치 #도와주세요 #견스타그램 #개스타그램 #독스타그램 #멍스타그램 #반려견 #댕댕이 #살려주세요 #인스타펫 #공유해주세요 #강아지옷 #강아지수제간식 @kawa.hq @kawa7022 @animal_kara @animal_group_haeng_gang @animalhopeandwellness

페키니즈 머니엄마 (@money_peki)

우리머니 생일 축하해🎉
앞으로도 아프지 말고 함께 즐거운
추억 많이 쌓아가자❤️사랑해 머니야

◔̯◔ ➶ (@yjjoo_)

되게 아가같이나왔네 우리강아지😁 운동은 정말 전혀 못시켜주고 산책(이라쓰고 똥오줌셔틀이라읽는다..😅)만 했더니 몸에 근육이 다 빠져서 뭔가 아까 불쌍해보여서 운동하자하고 골목길 끝과끝을 달렸더니 아..내가 너무 힘들어서 안되겠다하고 집 계단을 올라갔다내려갔다를 무한 시켰다 ㅋㅋㅋ 집으로올라가! 일로내려와! 무한반복🤣 아마 쫌 힘들어서 오늘은 푹 잘듯싶은디🤔 앞으로 매일 계단운덩하쟈 💪

비숑 새벽 🌄 (@ony_dawn_)

Repost from @aikong_ @TopRankRepost #TopRankRepost 안녕하세요!!!!
어차피 국제 배송비 들거!!!
콩이네 직구 시작한 기쁨을 모두와 나누고자~~~
리그램 이벤트 합니당~~ 많은 참여 부탁해요!!
🐶
-aikong_ 팔로우
-본 피드 좋아요 꾹
-리그램
-댓글에 참여완료와 순번 적기!
🐶
-18/01/19~18/01/26 (일주일간)
-18/01/27 당첨자 발표
🐶
목욕가운 랜덤 발송 (3명)
보라하마, 파란상어, 녹색부엉
사이즈 free (12kg이하인 아이들만 가능해요!)
.
.
#aikong #리그램이벤트 #강아지옷 #강아지목욕가운 #애견용품 #애견의류 #애견옷 #멍스타그램 #독스타그램 #견스타그램 #반려견스타그램 #반려견

🎗️양순이 (@love_yangsoon)

20180119
오빠가 잠든바람에 야근당첨...
눈은 나혼자산다 손은 던지기ㅋㅋㅋㅋㅋㅋ
몇년째인데 아직도 잼난걸보니 참 순수한영혼♡
-
#maltese #dog #dogstagram #petstagram #말티즈 #멍스타그램 #개스타그램 #독스타그램 #인스타독 #인스타멍 #멍블리 #강아지일상 #반려동물 #펫스타그램 #견스타그램 #반려견 #가족#퍼피 #내사랑 #양순스타그램

🌸1990 . 11 . 26🌸 (@__seul2_)

따뜻해져라🌤️
빨리 안추워져서 우리 두부데리고
이곳저곳 구경다니면서 산책하고싶당
여자가된 우리두부 안쓰러워..💧
기저귀차고 하루종일 꿍해있는데 속상하다
요즘 껌딱지처럼 끙끙거리고 이럴때 어떻게해야
기분이좋아질까 우리두부🐶
#견스타그램 #비숑맘 #비숑 #9개월 #여자되는중
#안산 #노적봉 #완전 #아가시절🍼

박구름•Gureum (@9reum.i)

안녕하세요.
보듬훈련사 강형욱입니다.
.
요근래 많은 보호자님이 반려견 산책에 있어 상당한 고민을 하십니다. 뿐만 아니라 비반려인분들도 많은 염려를 하십니다.
이러한 상황을 접하며 우리 보듬교육이 무엇을 할 수 있을까 많은 고민을 했습니다. 우선 모두의 안전을 위하여 `반려견을 대하는 방법`부터 제대로 알아야 합니다.
따라서 성숙한 반려견 산책 문화 만들기를 위한 `펫티켓 캠페인` 공유 이벤트를 실시하려고 합니다. 보듬교육에서 제작한 이 영상을 많이들 공유하셔서 우리 함께 성숙한 반려견 산책문화를 만들어 봅시다~
.
● 이벤트 기간: 1/19(금) ~ 1/25(목)
● 당첨자 발표: 1/26(금)
● 추첨 선물:
1) 보듬교육 90일 패키지 수강권 (1명)
2) 보듬 코방석®️ (3명)
3) 보듬 코담요®️ (5명)
4) 보듬 가슴줄+보듬 폴딩 리드줄 (10명)
● 참여방법
1) 제 인스타 계정 팔로우해주세요.
2) 본 게시물 `좋아요` 후 `리그램` 해주세요.
3) `리그램` 시 #펫티켓 #보듬교육 #강형욱 를 해시태그 해주세요.
4) 본 게시물에 참여완료 댓글을 남기며 친구를 1명 이상 소환하면 참여 완료됩니다.
.
많이들 참여하셔서 많은 분들이 이 영상을 보게 해주세요~
More...